header banner1 header banner2
  • 커뮤니티 문답방 · 전문가문답방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기사

전체기사

백승렬칼럼 | 한해를 마무리 하며

17-12-28 10:28

페이지 정보

좋아요 3개 작성자 묻는다일보 조회 3,981

본문

난 올 한해 어찌 살아왔던가

아둥바둥 앞의 고지만 바라보며 살아오진 않았던가

사람을 쫓는 삶이 아니라 아무런 의미가 없는 돈을 쫓아 오지는 않았던가

말로는, 글로는
'배려와 나눔의 행복' 을 언급해 오면서 정작 나의 일상은 어찌 하여 왔던가

이제 오늘이라는 시간만 지나가면 우리들의 남은 삶 의 시간 중 2017 년은 다섯손가락 사이에서 하나씩 하나씩 접어지고 말텐데...

삶은 이래도 후회, 저래도 후회가 반복되는 다람쥐 쳇바퀴 같은 뱅글뱅글 돌기만 하는 시간의 일부이건만

지난 시간을 돌아보며 나 자신이 좀더 도움닿기 할 수 있는 또 다른 내일을 위해서

이미 지난 과거가 되어버린 어제의 시간들에 후회를 갖다 붙인들 무엇하겠습니까?

더 나은 나만의 만족된 삶이란
어제의 잘못을 반복하지 않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2017년 한해의 아름다운 마무리를 위해 오늘은 가까운 지인들께 안부 인사를 건낼 수 있는 조금의 여유를 가져 보시길 바래 봅니다.


<묻는다일보 편집인 겸 한국인권신문 발행인 백승렬>

추천 3

전체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