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er banner1 header banner2
  • [자유문답방] 청와대 · 헌재 · 행정부 · 국회/정치 · 지자체 · 사법부 · 피플 앤 이슈
  • 커뮤니티 문답방 · 전문가문답방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기사

전체기사

백승렬칼럼 | 선택

19-07-02 13:44

페이지 정보

좋아요 0개 작성자 묻는다일보 조회 353

본문

“인생은 Birth(B)와 Death(D)사이의 Choice(C)다.”

프랑스의 철학자 사르트르의 말이다.

인간은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매일의 삶에서 끊임없이 선택하며 생존해 왔다.

과거에 한 선택의 결과로 현재를 살고 있으며 미래 또한 그럴 것이다.

    

2019년 7월 오늘, 

지난 시간 동안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시민으로서, 인간으로서 많은 선택을 했다. 

매일 쏟아지는 뉴스에서 우리는 그동안 선택했던 결과물들을 확인하고 있다.

세계 경제는 암울하고 내수도 부진하며 국제 정세, 국내 정치, 모두 좋지 않은 상황이다. 

세대, 지역, 남녀, 노동자와 사용자, 약소국과 강대국, 저마다의 목소리에 비판과 적대감만

있을 뿐 상생과 평화는 좀처럼 보이지 않는다.

    

이제 우리는 어떤 선택을 해야 하는가.

지금 우리가 하는 선택이 미래를 결정할 것이다.

나를 넘어 우리, 공동체, 지구를 위해 최선의 선택을 해야 할 시간은 많지 않다.

옳은 선택은 어떤 것일까.

현자의 철학이 너무도 절실한 오늘이다.

 

백승렬 0177664622@naver.com

추천 0
묻는다일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네이버 소셜 로그인을 활용해 손쉽게 의견을 작성해보세요.

전체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