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er banner1 header banner2
  • 커뮤니티 문답방 · 전문가문답방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체기사

전체기사

추천명소 | 추천 드라마: 바이킹스:발할라 (Vikings:Valhalla)

23-01-12 09:21

페이지 정보

좋아요 0개 작성자 최고관리자 조회 154

본문

바이킹이 얼마나 대단했는지 알게 되는 드라마

바이킹스:발할라 (Vikings:Valhalla)

 

필자가 어릴 때부터 최근까지 궁금했던 게 한 가지 있었다. 세계 최대의 섬 그린란드가 왜 덴마크령일까 하는 의문이었다. 그린란드는 미국이나 캐나다에 가깝다. 그리고 영국 프랑스 스페인 등 유럽의 전통 강국이 아닌, 우리나라(남한)의 절반도 안 되는 작은 나라 덴마크령인지 이유를 몰랐다.

그러던 중 얼마 전 드라마 바이킹스: 발할라를 보고 그 이유를 알게 되었다.

 

사실 우리는 바이킹의 역사에 대해 잘 알지 못한다.

아는 거라곤 약탈을 일삼던 야만적인(?) 민족 정도. 우리나라와 중국을 괴롭혔던 왜구와 비슷하게, 유럽사람들은 치를 떨었다. 하지만 왜구와 다른 건 바이킹은 해외로 진출해 그곳을 개척하거나 정착했다는 점이다.

세계사를 좀 기억하는 사람들은 노르만(바이킹)의 대이동정도를 기억한다. 필자도 이번 기회에 좀더 알게 되었다.

 

바이킹(노르만)의 대이동은 이전의 게르만의 대이동에 버금가게 유럽 역사에 큰 영향을 미쳤다.

바이킹은 원래 스스로 농업(경작)과 사냥, 그리고 뛰어난 항해술과 배를 가지고 어업을 하던 사람들이다. 하지만 인구가 크게 늘어났는데. 갑자기 기후가 추워지게 된다. 그래서 800년 경부터 필요한 식량 등을 외부에서 무역이나 약탈로 보충하는 한편, 해외로 이주하게 된다. 이것이 노르만의 대이동이다.

빼어난 항해술을 가진 노르만(바이킹)1,000년경 북쪽 바다로는 잉글랜드를 지나 아이슬랜드 그린란드 그리고 북미까지 진출해서 정착한다. (하지만 북미

 

<묻는다일보 발행인 배재탁 ybjy0906@naver.com>

 

 

추천 0

전체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