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der banner1 header banner2
  • [자유문답방] 청와대 · 헌재 · 행정부 · 국회/정치 · 지자체 · 사법부 · 피플 앤 이슈
  • 커뮤니티 문답방 · 전문가문답방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전문가 문답방

전문가 문답방

묻는다 살색 레깅스는 너무해! 20-07-28 09:37

페이지 정보

좋아요 0개 작성자 최고관리자 조회 20

본문

얼마 전 필자는 출근하다 깜짝 놀라 시선을 떨군 기억이 있다.

맞은편에서 젊은 아가씨가 걸어오는데 언뜻 나체인줄 알았다. 상의도 몸에 꼭 붙는 민소매를 입었고 하의는 몸에 꼭 붙는 쫄쫄이(?) 레깅스를 입었는데, 레깅스가 살색이어서 얼핏 옷을 안 입은 것 같았기 때문이다. 순간 민망해서 나도 모르게 땅을 쳐다봤다.

 

요즘 우리나라는 레깅스 열풍이다.

외국의 경우 레깅스가 일반화되어있지만 우리나라의 경우 그동안 요가 같은 운동을 할 때만 입는 옷처럼 여겨져 왔다. 그러나 최근 평소에 레깅스를 입는 여성이 늘면서 어느 장소에서 입어도 되는지에 대해 논란이 일고 있다. 최근엔 180만원짜리 레깅스도 팔린다고 한다.

 

필자는 레깅스를 입어도 되네, 안 되네를 논하고 싶지 않다.

입는 사람의 자유이고 보는 사람의 자유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필자가 나이가 들어서 그런지, 특히 꼭 달라붙는 살색 레깅스는 너무하다는 생각이 든다. 만약 남성들이 그걸 보고 자유로운 상상을 한다면, 남성의 잘못인지 본능인지 아니면 살색 레깅스를 입은 여성이 유발한 것인지 헷갈리기도 하다.

 

또한 꽉 조이는 레깅스는 혈액순환을 방해하여 건강에 좋지 않다고 한다.

 

그래도 굳이 꽉 조이는 레깅스를 입겠다면, 살색만 피해 주면 좀 덜 민망하겠다.

 

<묻는다일보 발행인 배재탁 ybjy0906@naver.com>


전체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